복지정보

본문 바로가기

복지정보

> 이용안내 > 복지정보

최중증ㆍ탈시설장애인 260명에게 공공일자리 제공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달성군장애인복지관 댓글 0건 조회 18회 작성일 20-05-26 16:33

본문

서울시, 6월 중 신청하고 연말까지 근무 "2가지 일자리 유형 시간ㆍ급여 달라"
편의시설 모니터링, 예술창작활동, 장애인식개선 강사 등 다양한 참여 기대

서울시가 최중증ㆍ탈시설장애인 260명에게 맞춤형 공공일자리를 제공한다. ⓒ소셜포커스
[소셜포커스 박지원 기자] = 서울시가 최중증ㆍ탈시설장애인 260명에게 맞춤형 공공일자리를 제공한다. 코로나19로 얼어붙은 고용 시장에서 더욱 고통받는 취약계층을 위해 일자리를 창출한다는 취지다. 올해 약 12억원을 투입해 시범사업을 거치고 내년에 확대 시행하게 된다. 

대상은 일상생활이 어려운 최중증 장애인으로 뇌병변, 척수, 근육, 언어, 청각, 시각 등 중복장애인과 자폐성 발달장애인, 거주시설에서 지역사회로 발돋움한 탈시설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다.   

장애유형과 특성을 고려해 ▲장애인 권익옹호 ▲문화예술 ▲장애인 인식개선 강사 3개 분야로 모집하며 대표적으로 장애인 편의시설 모니터링, 미술ㆍ사진ㆍ연극ㆍ댄스 등 다양한 창작활동 및 공연, 장애인식개선 강사로도 참여할 수 있게 된다. 

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는 7월부터 12월까지 6개월 간 지역사회와 장애인복지시설에서 주당 14~20시간까지 일한다. 매일 4시간씩 주 20시간을 일하는 '시간제 일자리'와 주 14시간 이내로 일하는 '복지형 일자리' 두 가지 분야로 나뉜다. 각각 130명씩 총 260명을 선발한다. 

급여는 시급 8천5백90원이 적용된다. 시간제 일자리는 월 89만7천6백60원, 복지형 일자리는 월 48만1천40원을 수령하게된다.

먼저, 시에서 15일부터 25일까지 사업 수행기관을 모집한 뒤 참여자는 6월 중으로 선정된 10개 기관에서 참여 신청을 할 수 있게 된다.

2개 일자리 유형 각각 10~13명까지 모집해 1개 기관 당 총 26명까지 참여할 수 있다. 선발된 장애인은 사업수행기관과 근로계약을 체결하고 수행기관이 지정하는 장소에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. 

강병호 복지정책실장은 "본 사업은 서울시가 최중증 장애인의 노동권 실현을 위해 전국 최초로 시도하는 공공일자리 사업이다. 코로나19로 더 어려워진 경제여건에서 근로기회마저 갖기 힘든 최중증 장애인이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지역사회에서 생활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"고 밝혔다. 

본 사업과 관련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 혹은 장애인복지정책과(☎02-2133-7465)로 문의할 수 있다.  

출처 : 소셜포커스(SocialFocus)(http://www.socialfocus.co.kr)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,158건 1 페이지
복지정보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1158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7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6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5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4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3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2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1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50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9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8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7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6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5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1144 달성군장애인복지관 2020-07-06
게시물 검색
[42985] 대구광역시 달성군 논공읍 논공로 242    전화: 053-616-0260    팩스: 053-616-0263
E-mail: dsrc@hanmail.net    Copyright © 2018

달성군장애인복지관

All rights reserved.    홈제작 www.fivetop.co.kr